최종편집 : 2020.1.23 목 11:43
상단여백
HOME 산업 IT·전자
[MWC2019] LG유플러스, 해치 5G스트리밍 VR게임 독점 서비스국제 e스포츠 토너먼트 이벤트도 공동 기획키로
LG유플러스 FC부문장 이상민 전무와 해치 엔터테인먼트 해치 엔터테인먼트 공동 창업자 ‘베사 주티라(Vesa Jutila)’ 수석 부사장이 5G VR게임 서비스 독점 공급 양해 각서(MOU)를 체결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 제공>

[한국정책신문=백소민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하현회)가 5세대(5G) 게임스트리밍업체인 '해치(Hatch) 엔터테인먼트'와 5G 가상현실(VR)게임 독점공급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양사는 5G 모바일 게임과 클라우드 게임서비스 협력은 물론 국제 e스포츠 토너먼트 이벤트도 공동 기획하기로 했다.

LG유플러스는 5G 스마트폰이 출시되면 해치와 5G VR게임 출시를 위한 베타 서비스를 할 계획이다. 안드로이드TV와 연계한 게임서비스도 논의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협력으로 최고 수준의 통신망과 게임 인프라를 갖춘 한국 게임 이용자들의 눈높이에 서비스 수준을 맞추는 한편, 차별화된 5G 게임서비스 제공을 통해 새로운 수익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해치는 '앵그리버드'로 유명한 핀란드 게임사인 '로비오'(Rovio)의 자회사로, 고객 편의성을 극대화한 사용자경험(UX) 제공으로 호평을 받으면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특히 5G VR 기술과 게임을 접목한 스트리밍 서비스로 인정받아 일본의 NTT도코모와 서비스 공동 투자 및 키즈 게임 협업을 하는 등 글로벌 대형 통신사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백소민 기자  bsm@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G유플러스#MWC2019#해치#5G#VR게임

백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