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ㆍ금융 증권
한국테크놀로지, 지난해 영업이익 12억원 '흑자전환'···"올해 최대 실적 기대"
<한국테크놀로지 제공>

[한국정책신문=김하영 기자] 자동차 전장기업인 한국테크놀로지(대표 신용구, 이병길)는 지난해 잠정 영업이익이 적자에서 흑자로 전환됐다고 11일 공시했다.

한국테크놀로지의 지난해 매출액은 전년 대비 34억원 증가한 약 130억원, 영업이익은 64억원 증가한 약 12억원을 기록했다. 

한국테크놀로지는 지난해 초 자동차 전장사업을 시작한 바 있으며, 중국 최대의 가전 제조사인 스카이워스와 협력해 글로벌 전장 시장에 뛰어들었다. 

특히 올해는 전장사업의 성장세가 견조한 흐름을 이어갈 것으로 예측돼 한국테크놀로지의 매출과 영업이익도 늘어날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에 더해 한국테크놀로지는 최근 대우조선해양건설 인수 등을 통해 올해 연결기준 매출과 영업실적이 사상 최대에 달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테크놀로지 관계자는 “올해는 한국테크놀로지의 실적이 사상 최대를 기록하게 될 것”이라며, “정부 주도의 스마트시티 사업 참여를 철저히 준비하고, 북한 SOC 개발 사업도 미리 준비하는 등 세밀한 검토를 진행 중에 있다”고 말했다.

김하영 기자  sohj0915@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