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전자
검찰, '김성태 딸 특혜 채용 의혹' KT 본사 압수수색서울남부지검, 14일 오전부터 KT본사 압수수색 중

[한국정책신문=백소민 기자] 김성태 자유한국당 전 원내대표의 자녀 특혜채용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서울 종로구 광화문에 위치한 KT 사옥, 경기도 성남시 KT본사 등을 14일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압수수색은 이날 늦은 오후까지 진행될 전망이다.

서울남부지검은 수사관 30여명을 동원해 경기도 분당 KT 본사와 서울 세종로 광화문지사로 보내  각 채용 업무를 담당하는 인재경영실 등에서 인사서류가 담긴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 중에 있다고 밝혔다.

검찰은 김 전 원내대표의 딸이 지난 2011년 4월 KT경영지원실 KT스포츠단에 계약직으로 채용된 이후, 정규직으로 전환되는 과정에서 특혜를 받았다는 의혹에 대해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백소민 기자  bsm@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T#김성태#특혜채용의혹

백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