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김예령 기자, 문재인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서 "자신감 어디서?”
(사진=YTN)

[한국정책신문=김유진 기자] 김예령 기자가 문재인 대통령에게 일침(?)을 날렸다.

10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진행된 신년기자회견에서 문재인 대통령(이하 문 대통령)이 언론 기자들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이날 김 기자는 경제정책 기조에 대해 “경제기조를 그대로 유지하는 건 어떤 이유인가요? 그런 자신감은 어디서 나오는 건가요?”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일부에선 김 기자가 자신의 소속과 이름을 먼저 밝히지 않음은 물로 질문 태도가 적절치 않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KBS 최경영 기자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질문하는 방식, 이런 게 학교 교육의 문제와 관련이 있다고 저는 본다"라며 "무엇보다 구체적이지 않지요? 무슨 정책이 어떻게 잘못돼 경제가 구체적으로 이렇게 되었다는 명확한 인과 관계를 제시해야 답하는 사람도 그 인과관계를 반박할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한편 신동욱 공화당 총재는 자신의 트위터에 "김예령 기자 논란..동료 기자 "더 공부하라, 그래서 권력 견제 하겠나" 비판, 오랜만에 기자다운 기자 등장한 격이고 문재인 좌파정권 최고의 견제구 격이다"라며 "김예령 기자가 기자정신 본연의 자존심 살린 격이고 군계일학 기자 격이다. 태양은 뜨거워야하고 얼음은 차가워야하고 펜은 날카로워야한다" 말해 눈길을 끌었다.

김유진 기자  kimsy22@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정지인 2019-01-10 22:51:27

    올해의 기자단상은 김예령기자가 탈 듯...이런 기자가 많이 나와야 올바른 나라가 될 것이다.   삭제

    • rlatnals 2019-01-10 21:33:57

      김예령기자...매너를 지킵시다....
      뭡니까.....예의를 갖춰야지요....기자가....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