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2 목 21:04
상단여백
HOME 사회 생활·문화
대한결핵협회, 2018 크리스마스 씰 모금과 무료 결핵검진 실시
<제공=대한결핵협회>

[한국정책신문=정재석 기자] 대한결핵협회는 7일 신촌 스타광장에서 '2018 크리스마스 씰 모금 캠페인'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새로운 2018 크리스마스 씰의 주제 'Be a Friend – DMZ에 살고 있는 멸종위기 동물 이야기'로 만들어진 크리스마스 씰과 함께 북마크(책갈피), 키링, 핀버튼(뱃지), 엽서, 머그컵, 에코백 등 다양한 굿즈가 출시돼 눈길을 끌고 있다.

또한 해당 씰은 분단의 상징에서 평화의 상징으로 변화하고 있는 DMZ에서 살고 있는 멸종위기 동물들이 사람과 어우러져 살아가는 모습을 권소현 작가가 따뜻한 그림체로 완성했으며, 이달 중순 이후에는 한정판 크리스마스 씰이 특별 출시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현장에서 직접 모금에 참여할 수 있고 흉부 X-선 검사가 가능한 검진 차량을 이용해 무료 결핵검진도 실시한다. 여기에 ▲결핵 홍보물 배포 ▲2018 크리스마스 씰 컬러링 월 ▲인증샷 이벤트 ▲포토존 이벤트 등이 진행돼 풍성한 볼거리가 가득했다.

<제공=대한결핵협회>

아울러 2018 크리스마스 씰 모금은 전국 우체국 창구 및 크리스마스 씰 온라인 쇼핑몰과 네이버 스마트 스토어를 통해 참여할 수 있고 각 학교와 직장 내 우편 모금을 통해서도 참여할 수 있다. 모금된 결핵퇴치기금은 국내외 결핵 사업의 재원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대한결핵협회는 전국 12개 지부 및 30여 개의 이동검진팀을 운영하며 집단 검진, 접촉자 검진, 취약계층 검진 등을 통해 연간 200만 명 규모의 결핵검진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정재석 기자  jea_asd@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