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의료·제약
CJ헬스케어, 'CP Change Agent 양성과정' 진행임직원 책임감과 역할의식 제고·공정거래자율준수 프로그램 실천 도모
CP위원회에서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 황지만 상무가 임직원들을 상대로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 <CJ헬스케어 제공>

[한국정책신문=이해선 기자] CJ헬스케어(대표 강석희·윤상현)는 지난 달 31일 서울 중구 CJ헬스케어 본사에서 김&장 강한철 변호사를 초청해 ‘CP Change Agent 양성과정’을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CP Change Agent는 구성원들에게 CP관련 법규와 사내 규정을 정확하게 전달해 구성원들의 CP준수 의지를 높이는 요원으로 주요 임원과 실무 관리자 20여명으로 구성했다. 

CP Change Agent 양성과정은 CJ헬스케어가 산업계 최초로 시도하는 1년간의 사내 교육과정으로 전 임직원들의 책임감과 역할의식을 제고하고, 자발적인 공정거래자율준수 프로그램 실천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첫 번째 강연자로 나선 김&장 소속의 강한철 변호사는 약사법, 청탁금지법, 공정경쟁규약 등 관련 법령과 규약 설명에 이어 분임토의를 통해 실제 현장에서 발생하는 사례 등을 함께 공유하는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 

두 번째 강의에 나선 CJ헬스케어의 CP팀은 각 조직의 다양한 사례 분석과 사내 규정 등을 설명하며 차별적이고 깊이 있는 심화교육을 진행했다.

이 날 양성교육과 CP위원회에 참석한 강석희 CJ헬스케어 대표는 “CJ헬스케어가 CP등급평가에서 업계 최고 수준인 ‘AA’를 획득한 이래 CP준수가 가장 중요한 기업문화로 정착할 수 있도록 노력해왔다”며 “임직원들이 CP준수의지를 내재화 할 수 있도록 CP특강과 CP Change Agent 양성과정을 지속 진행해 정도 경영을 이끌어 나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향후에도 CJ헬스케어는 각 조직에 특화된 CP전문가 육성과 CP체질화를 실현하는데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이해선 기자  lhs@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J헬스케어#CP#청탁금지법#공정거래자율준수

이해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