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함소원, 진화 부부 '해투' 출근길 못지 않은 럽스타그램 '눈길'
사진=함소원 SNS

[한국정책신문=최동석 기자] 함소원 진화 부부의 '해피투게더' 출근길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함소원 진화 부부는 이미 18살의 나이차를 극복한 것으로 유명세를 치렀다.

이후 '아내의 맛' 등 여러 국내 예능프로그램을 출연하며 인지도를 다지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여러 프로그램에서 보여준 함소원 진화 부부의 다정한 모습이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으며 인기를 끌고 있는 상황.

함소원은 최근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서도 남편과의 애정을 과시했다. 최근 공개된 사진 속 함소원과 진화는 서로 얼굴을 맞댄 채 다정히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편 함소원은 2003년 싱글앨범 ‘쏘 원 넘버 원’으로 데뷔한 후 영화 ‘색즉시공’, ‘대박가족’ 등에 출연했다.

진화는 중국 SNS인 웨이보 얼짱 스타로 하얼빈 지방 출신의 대규모 농장 사업가 집안의 2세로 알려졌다.

최동석 기자  dschoi@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동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