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농심, 백혈병소아암 환아가 쓸 어린이 마스크 기부

[한국정책신문=허우영 기자] 농심은 임직원들이 모은 소아용 마스크 2100여장을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기부했다고 26일 밝혔다. 

기부한 마스크는 백혈병소아암으로 투병 중인 전국 어린이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환아들은 항암치료로 면역력이 약해져 평소 생활에서도 마스크 착용이 필수지만, 코로나19 의 확산으로 구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농심 관계자는 "백혈병소아암 어린이들의 안타까운 소식을 듣고 임직원들 사이에서 마스크가 꼭 필요한 사람에게 내가 가진 마스크를 양보하자는 의견이 나와 기부 캠페인을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농심은 백혈병소아암 환아의 경제적 부담을 덜고 안심하고 물을 마실 수 있도록 지난 2018년부터 백산수를 정기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허우영 기자  good@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