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2.24 월 15:22
상단여백
HOME 경제ㆍ금융 경제일반
[신년사] 윤석헌 금감원장 "소비자 신뢰 향상에 진력"금융감독 방향으로 '금융시스템 안정·건전한 시장질서 확립·금융소비자 보호' 꼽아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사진=뉴스1>

[한국정책신문=이지우 기자]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31일 신년사를 통해 "금융시스템 안정을 도모하면서 건전한 시장질서를 확립하고 금융소비자 보호에 매진해 '금융의 신뢰'를 높이는 데 진력하겠다"고 밝혔다.

또 윤 원장은 "금융감독을 부지런히 다져서 '국민 신뢰'를 쌓고 국가 위험관리자 책무를 다할 수 있도록 기대한다"며 특히 '소비자 신뢰'를 강조했다.

내년 금융감독 방향으로는 ▲금융시스템 안정 ▲건전한 시장질서 확립 ▲금융소비자 보호를 꼽았다.

윤 원장은 금융시스템 안정과 관련해 "최근 한계기업 비중이 상승하고 개인사업자 대출 부실위험이 커지고 있으며 시중에 많은 유동성이 부동산으로 흘러들어 주택시장 왜곡 현상 등이 나타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가계부채 총량 관리, 경기상황별 위기관리 등으로 가계부채 관리체계를 강화하는 동시에 부동산 그림자 금융의 리스크 전이와 확산경로도 면밀히 살필 것이다"고 강조했다.

건전한 시장질서 확립을 위해서는 "무자본 M&A(인수·합병)를 악용하거나 부정거래에 조사역량을 집중 투입할 것"이라며 "금융사고 방지를 위해서는 핀테크 기업과 금융사에 '책임지는 혁신'이 확산되도록 유도하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소비자보호 강화를 위해선 고수익·고위험 금융상품에 대한 총괄 모니터링 시스템을 마련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윤 원장은 "금융소비자보호법 제정 가능성이 높아진 지금 금감원은 소비자보호 조직과 기능을 확대·정비하고 법 집행을 위한 대비책 마련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하겠다"면서 "포용금융 외연 확장과 내실을 다지는 일에도 적극적으로 나서 취약계층 서민에 새로운 기회와 재기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지우 기자  jw@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