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0 화 17:41
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LG하우시스, 내년 홈(Home)족 인테리어와 화려한 상공간 디자인 전망

[한국정책신문=최인철 기자]LG하우시스가 4일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LG하우시스 2020/21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를 개최하고 내년 인테리어 디자인 트렌드로 밀레니얼 세대(1980~2000년대 초반 출생)에 주목하며 ‘러브 누아르(LOVE NOIR)’ 등 3가지 디자인 테마를 제시했다.

 LG하우시스는 내년 주거공간 트렌드에 대해 홈(Home)족들이 증가하면서 주거공간이 컨텐츠 소비와 생산이 함께 일어나는 데이터 생산플랫폼으로 진화하는 등 주거·생산·문화가 주거공간에 집약되면서 더 복합적인 성격을 가지게 될 것으로 전망했다. 홈족을 밖으로 끌어내려는 기업들의 노력이 치열해 지면서 주거공간과는 차별화 되는 상공간 디자인은 더욱 감각적이고 화려하게 변화해 갈 것으로 예상했다.
디자인 테마 3가지로 ▲낯선 존재들의 조합과 시각적 충돌로 삶을 더욱 풍성하게 만드는 공간을 표현한 ‘러브 누아르(LOVE NOIR)’ ▲전쟁을 치르듯 치열하게 살아가는 사람들의 안식처를 표현한 ‘데일리 에픽(DAILY EPIC)’ ▲성취감을 위해 창업을 하거나 스스로 브랜드가 되는 꿈과 업(業)의 일치 공간을 조명하는 ‘드림 픽션(DREAM FICTION)’을 제안했다.
올해 세미나에는 학계, 건축∙인테리어·자동차 업계 종사자 등 각 분야 디자인 전문가 약 1,200여 명이 참석했다. LG하우시스 디자인센터장 천하봉 상무는 “트렌드 변화와 고객 니즈에 민첩하게 대응해 국내외 시장에서 디자인 트렌드를 선도하고 고객 만족을 극대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LG하우시스는 지난 2000년 국내 기업 최초로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를 시작하며 국내 건축인테리어 업계는 물론 산업계 전반으로까지 디자인 영향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최인철 기자  Ian@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