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23 목 11:43
상단여백
HOME 경제ㆍ금융 경제일반
김현준 국세청장, 광주 하남산단 세정지원 간담회뿌리산업 등 소규모 중소기업 세무조사 부담축소 등 세정지원 방침

[한국정책신문=강준호 기자] 김현준 국세청장이 중소기업에 대한 세정지원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산업단지(산단)를 찾았다.

국세청은 김현준 청장이 26일 광주 하남산업단지를 방문해 산단 내 중소기업 대표 등과 세정지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김 청장이 직접 '중소기업들이 겪는 세무상 어려움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맞춤형 세정지원 방안을 찾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김 청장은 이 자리에서 그동안 추진해 온 국세청의 주요 세정지원 방안과 관련해 설명했다.

우선 전체 세무조사 건수 축소 및 중소납세자 간편조사 확대 등 조사부담 완화 방안과 납기연장, 징수유예, 부가가치세 환급금 조기 지급 등 자금 유동성 지원 방안을 소개했다.

또 하남산단과 같은 '혁신 산업단지' 내 혁신성장 기업에 대한 기업 성장 단계별 세정지원 현황에 대해서도 상세히 안내했다.

특히 올해 청년층과 저소득 가구에 대한 근로장려금 지급이 확대돼 저소득가구의 근로의욕 고취 및 소득증대로 소득양극화 완화에 상당한 역할을 했다고 평가했다.

이번 간담회에서 광주 하남산단의 한 중소기업 대표는 뿌리산업 등 중소기업에 대한 세정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김현준 청장은 뿌리산업 등 소규모 중소기업의 세무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2020년까지 정기세무조사 선정에서 제외하는 방안 등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앞으로도 국세청은 납세자들의 어려움을 실질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세정지원 방안들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

강준호 기자  jh08@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