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2 목 21:04
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농심, 中 광군제서 최고 매출 갱신…전년比 40%↑11일 하루 11억6000만원 매출 기록…'농심라면 패키지' 인기
광군제 농심 타오바오몰 이미지 <농심 제공>

[한국정책신문=이해선 기자] 농심(대표 신동원·박준)은 중국 최대 쇼핑축제 광군제(光棍節)에서 올해도 최고 매출을 갱신했다고 12일 밝혔다. 

농심은 지난 11일 광군제 하루 동안 온라인에서 700만위안(약 11억6000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광군제 매출 500만위안 대비 40% 성장한 수치다.

농심의 광군제 성과는 사전 마케팅 활동이 주효했다. 농심은 신라면과 김치라면 등 인기 브랜드를 중심으로 패키지 제품을 구성하고, 온라인 광고를 집중적으로 집행해 중국 소비자의 관심을 끌었다. 또한, 광군제를 앞두고 열흘간 할인된 가격에 사전 구매 예약 신청을 받는 등 다양한 판촉활동을 펼쳤다. 

농심 관계자는 “알리바바 타오바오몰, 징동닷컴 등 중국 내 대표 온라인 채널에서 신라면을 비롯한 인기 브랜드의 판촉과 마케팅을 집중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광군제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제품은 신라면과 너구리, 안성탕면, 김치라면 등 인기제품 8종으로 구성된 ‘농심라면 패키지’다. 한국에서 베스트셀러로 꼽히는 다양한 제품을 한 번에 구매해 맛볼 수 있다는 점이 중국 소비자의 지갑을 열었다. 그 뒤를 이어 신라면 봉지(5개입), 김치라면 봉지(5개입) 등이 순위에 올랐다. 

농심의 중국 온라인 사업은 매년 가파른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2013년 말 국내 식품업계 중 최초로 타오바오몰에 농심 공식몰을 구축하고 본격적으로 온라인 사업에 뛰어든 농심은 2014년 온라인에서 210만달러 매출을 기록한 것을 시작으로 5년 만에 10배 이상 성장을 이뤄 올해 약 2200만달러의 최고 매출을 눈앞에 두고 있다. 

농심 관계자는 “중국 내에서 온라인 사업의 비중은 해마다 커지고 있다”며 “빠르게 변화하는 중국 온라인 트렌드에 발맞춘 마케팅활동을 펼치며, 중국 내 K푸드 열풍을 이끌어가겠다”고 말했다. 

이해선 기자  lhs@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농심#신라면#타오바오몰#광군제

이해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