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아시아나, 인천-리스본 직항 노선 주 2회 운항10월 28일부터 3월 25일까지 부정기 편으로 운항
아시아나항공 A350항공기 <아시아나항공 제공>

[한국정책신문=이지연 기자] 아시아나항공(대표 한창수)이 오는 10월 28일부터 내년 3월 25일까지 ‘포르투갈 리스본’에 월요일과 수요일 주 2회 단독 운항한다고 17일 밝혔다.

리스본 직항으로 운영되는 이번 부정기 편의 항공권 및 여행 상품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 혹은 주요 여행사를 통해 예약과 발권이 모두 가능하다.

해당 노선에는 ‘이코노미 스마티움’ 좌석과 기내 WI-FI 및 휴대전화 로밍 서비스 이용이 가능한 최신형 항공기 A350이 투입된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유럽 신규 노선 운항으로 유럽 지역 네트워크와 영업력을 한층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잠재된 관광 노선을 지속 발굴해 더욱 차별화 된 노선 경쟁력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나는 이번 인천-리스본 운항을 기념해 해당 노선의 ‘이코노미 스마티움’ 좌석을 편도기준 추가요금을 10만원으로 할인 판매한다.

이지연 기자  ljy21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시아나#리스본#아시아나항공#포르투칼#포르투칼 여행

이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