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ㆍ금융 은행
부산은행, 지역 어르신 9000명 대상 '삼계탕 나눔'
12일 부산진구 전포동 소재 노인회관에서 빈대인 부산은행장(왼쪽 두번째)과 문우택 대한노인회 부산광역시연합회장(왼쪽 세번째) 및 관계자들이 ‘사랑의 삼계탕 나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BNK부산은행 제공>

[한국정책신문=김하영 기자] BNK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은 지역 어르신 9000여명을 대상으로 ‘사랑의 삼계탕 나눔’ 행사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초복을 맞아 부산광역시 노인회관에서 진행된 나눔 행사에는 빈대인 부산은행장 및 임직원 자원봉사자 등 20여명이 참여해 삼계탕과 떡, 과일 등의 음식을 지역 어르신 150명에게 대접했다.

부산은행은 오는 8월 11일 말복까지 부산·경남지역 40개 사회복지시설에서 지역 어르신 9000여명을 초청해 순차적으로 나눔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빈대인 은행장은 “앞으로도 지역과 이웃들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지역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으로써의 역할을 해나가겠다”고 전했다.

김하영 기자  sohj0915@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