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이니스프리 '시드니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한층 업그레이드된 인테리어로 자연주의 콘셉트 더 진정성 있게 전달
<이니스프리 제공>

[한국정책신문=한행우 기자]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 이니스프리는 11일 호주 시드니 웨스트필드(Westfield) 쇼핑센터 내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드니 플래그십 스토어’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인테리어로 자연주의 콘셉트를 더 진정성 있고 꾸밈없이 보여준다는 설명이다. 

시드니 플래그십 스토어에서만 만날 수 있는 다양한 체험 콘텐츠도 준비했다. 최신 K-뷰티 트렌드와 팁을 보여주는 큐레이션 존과 이니스프리 ‘공병수거 캠페인’을 알리는 리사이클링 존을 마련했다. 

특히 호주에서 수거된 공병은 글로벌 친환경 기업 ‘테라사이클(TerraCycle)’과 함께 업사이클링할 예정이다. 특히 제주 자연에서 영감 받은 제주 라운지가 압도적인 브랜드 경험을 선사한다.

이니스프리 관계자는 “고객이 매장에서 경험하는 모든 면에서 쇼핑 편의성을 높이는 동시에 자연주의에 대한 진정성을 보여주고자 했다”며 “호주 내 밀레니얼 소비자들이 이번 플래그십 스토어를 통해 기존 매장과는 차별화된 진정성 있는 공간을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행우 기자  hhw86@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니스프리#아모레퍼시픽#호주이니스프리

한행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