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ㆍ금융 은행
우리은행, 25일 '하반기 환율·금리 전망 세미나' 개최

[한국정책신문=김하영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손태승)은 오는 25일 오후 3시 30분 서울시 중구 소재 본점 5층 시너지홀에서 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2019년 하반기 환율·금리 전망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미·중 무역전쟁과 주요국의 통화정책 등을 분석하고, 이를 바탕으로 하반기 환율과 금리의 움직임을 전망한다. 환율에 민감한 수출입 기업이나 채권 등 금리상품을 통해 자금운용 계획이 있는 기업의 재무담당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세미나 1부에서는 민경원 우리은행 자금시장그룹 선임연구원이 ‘하반기 외환시장 이슈 및 환율전망’을 주제로, 2부에서는 윤여삼 메리츠종금증권 채권연구원이 ‘국내외 경기 위험요인 점검을 통한 장기간 저금리 시대 안정적 투자 검토’를 주제로 강연한다.

세미나 관련 자세한 내용 문의 및 참가 신청은 우리은행 영업점을 통해 가능하다.

김하영 기자  sohj0915@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