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의료·제약
삼성바이오, 증거인멸 첫 사과 "송구하고 유감스러워"삼성바이오로직스·에피스 입장문 발표…"검찰수사 성실히 임할 것"
<삼성바이오로직스 제공>

[한국정책신문=이해선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삼성바이오에피스는 14일 입장문을 통해 검찰 수사와 관련해 공식적으로 사과의 뜻을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이날 ‘검찰 수사에 대한 입장’이라는 제목의 입장문을 내고 “증거인멸과 같은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해 물의를 빚었다”며 “대단히 송구하고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또한 “임직원들이 구속되고 경영에 차질을 빚어진 데 대해서 막중한 책임을 느낀다”며 “앞으로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회사 자료 관리를 포함한 경영 시스템을 점검하고 정비해서 준법경영을 철저히 실천하겠다”고 강조했다.

회사 측은 진행 중인 검찰 수사에 성실한 자세로 임하고 진상이 신속히 확인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도 밝혔다.

한편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삼성바이오에피스가 증거인멸 혐의를 받아 관련자가 구속된 데 대해 사과의 뜻을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지난 12일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는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 관련 증거인멸을 중간에서 지시한 혐의로 구속된 삼성전자 부사장 2명을 재판에 넘겼다. 이로써 증거인멸과 관련해 7명이 구속 상태로 법정에 서게 됐다.

이해선 기자  lhs@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삼성바이오로직스#삼성바이오에피스#분식회계#증거인멸

이해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