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오정연, 다이어트 비화 공개 "막 먹은 죄 밖에 없다"
(사진=KBS)

[한국정책신문=김시연 기자] 프리랜서 오정연이 다이어트 비화를 공개했다.

오정연은 최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선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오정연은 "의지와는 상관없이 다이어트의 아이콘이 됐다"며 "12kg가 쪘다. 행복해서 막 먹은 죄 밖에 없다"며 웃었다.

이어 "나도 그렇게 살이 찐 줄 몰랐다. 행사장 사진이 찍혔는데 너무 거대하게 나왔더라. 그 이후로 열심히 다이어트했다"고 밝혔다.

또 오정연은 "현재 다는 아니고 절반 정도 뺐다"고 말했다.

한편, 오정연은 지난 2006년 KBS 아나운서 32기로 입사했다. 이후 2015년 프리랜서 선언을 한 뒤 방송인으로 활발히 활동했다.

김시연 기자  kimsy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