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전자
SK텔레콤, 이동형 ICT 체험관 '티움(T.um) 모바일' 강원도 고성 방문ICT 기술 활용해 아이들 진로 탐색 돕는다
인흥초등학교 학생들이 SK텔레콤 '티움(T.um) 모바일' 미래 직업 연구소를 체험하고 있는 모습. <SKT 제공>
인흥초등학교 학생들이 로봇 전문가와 멘토링을 하며 실제 로봇을 체험해보고 있는 모습. <SKT 제공>

[한국정책신문=길연경 기자]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이 16일부터 18일까지 강원도 고성 인흥초등학교에서 이동형 ICT 체험관 '티움(T.um) 모바일' 체험을 진행한다.

53명의 학생이 재학중인 인흥초등학교는 지난 4월 강원 산불 발생 당시 일부 피해를 입었다.

이번 방문을 통해 SK텔레콤은 학생들의 진로 고민을 응원하고 꿈을 키워가는데 도움을 주고자 한다. ‘미래 직업 연구소’는 증강현실(AR)·가상현실(VR)·홀로그램 등 ICT 기술을 활용해 직업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아이들의 관심이 많은 6개 직종에 종사자를 초청, 멘토링도 진행한다.

또한 아이들의 ICT 역량 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알버트 코딩스쿨’을 운영하고, 향후에도 학교가 코딩 교실을 운영할 수 있도록 ‘알버트’ 모듈을 기증한다. 

아울러 산불 피해 농가의 모내기를 돕고 군청에 구호물품을 지원하는 등 진정성 있게 다양한 활동을 펼친다.

길연경 기자  besound24@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KT#티움#인흥초#강원도 고성#ICT 체험관

길연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