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휘성 녹취록, 팬들 “억울한 희생양으로 몰릴 뻔"
(사진=리얼슬로우컴퍼니)

[한국정책신문=김시연 기자] 휘성이 녹취록을 공개하자 그를 응원하는 반응이 늘고 있다.

휘성 소속사 측은 19일 유튜브 계정에 약 420초짜리 영상을 게재했다. 앞서 에이미는 SNS를 통해 프로포폴을 함께한 연예인 A군 존재를 폭로하며, A가 자신에 대한 성폭행 모의를 했다고 주장했다. 휘성은 에이미가 말한 A군으로 지목돼 곤욕을 치렀다.

이에 대해 소속사는 ‘에이미가 제3자로부터 전해 들은 잘못된 내용을 휘성이 직접 이야기한 것으로 인지해 발생한 일이다’고 설명했다.

두 사람의 대화가 담긴 녹취에는 에이미가 누구로부터 휘성의 성폭행 모의 이야기를 들었는지, 잘못된 사실이란 휘성의 설명을 들은 에이미가 사과하고 용서를 구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이 상황에서 가장 억울하게 이미지 치명타를 입은 휘성을 향한 안타까움도 증폭되고 있다.

무엇보다 휘성은 다양한 음악 앨범으로 오랜 기간 가요계에서 사랑 받은 보컬리스트다. 이에 휘성의 오랜 팬은 "사건사고에 관한 섣부른 마녀사냥을 지양해야 한다"며 "억울한 희생양으로 몰릴 뻔한 휘성 안타깝고 인생 공부 너무 크게 하셨네요. 새롭게 시작하길 바라고 응원합니다"며 그의 본업을 응원했다.

또 다른 팬들 역시 휘성이 받았을 심적 상처를 우려하며, 그가 이번 사태를 조속히 해결하고 잘 추스르길 바란다는 응원글들을 남기고 있다.

김시연 기자  kimsy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