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해태제과, '자두' 농축 과즙 담은 '아이스쿨 자두' 출시국내 최초 자두 맛 아이스크림…최고품질 칠레산 자두 사용
아이스쿨 자두 <해태제과 제공>

[한국정책신문=이해선 기자] 해태제과(대표 신정훈)는 자두 원물로 만든 아이스바 ‘아이스쿨 자두’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아이스쿨 자두는 자두를 농축한 과즙(8%)으로 생과일의 새콤달콤한 진한 맛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국내에서 자두로 아이스크림을 만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이스크림의 단골원료는 여름 과일로 수박, 포도, 멜론, 딸기 등 대부분의 과일은 아이스크림으로 나왔으나 자두는 첫 시도다. 국내 재배량도 적은데다 보관과 가공도 까다로웠기 때문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아이스쿨 자두에 들어간 자두는 세계 최대 재배지인 칠레산이다. 고온 건조한 고산지대라 당도가 2배 이상 높고 미네랄과 비타민도 풍부해 품질이 최고 수준이다. 

수확한 즉시 착즙한 원물이라 상큼한 자두향도 그만큼 신선하다. 한입 깨어 물면 자두 특유의 새콤한 신맛이 진하며 달콤한 사과 과즙으로 뒷맛을 받쳐 신맛이 더 도드라진다.

열량은 국내 빙과류 중 최저 수준(50Kcal)으로 낮췄다. 인공감미료를 최소화 하고 원과의 당도를 최대한 살려 시원한 아이스바지만 칼로리 걱정까지 없앴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가벼운 디저트 하나도 고급을 선호하는 소비자의 입맛에 맞춘 제품”이라며 “그간 시도한 적 없던 자두를 넣은 생과일 아이스바로 선택의 폭은 넓히고, 웰빙 디저트로 품질은 높였다”고 말했다.

이해선 기자  lhs@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해태#브라보콘#자두#아이스크림

이해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