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2.19 수 10:23
상단여백
HOME 산업 IT·전자
KT-SR, 철도역 스마트화 '5G 스마트 스테이션' 만든다5G, 인공지능, AR 등 ICT 역량 활용 SRT 고속철 스마트한 운용·관리 가능
27일 오전 서울 SRT 수서역 사옥에서 열린 ‘5G 기반 ICT 사업협력식’에서 KT 이창근 공공고객본부장(중앙 왼쪽)과 SR 김형성 기술본부장(중앙 오른쪽)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MOU를 맺고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KT 제공>

[한국정책신문=백소민 기자] KT(대표 황창규)는 SR과 서울 SRT 수서역에서 5세대(5G) 스마트 스테이션을 위한 정보통신기술(ICT) 사업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5G 기술로 스마트한 수서고속철 구축을 위해 협력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창근 KT 공공고객본부장과 김형성 SR 기술본부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MOU로 양사는 5G와 AR, 인공지능 폐쇄회로(CC)TV 등의 ICT 기술로 5G 스마트 스테이션을 구축하기 위해 공동협력을 이어가기로 했다. 

양사는 우선 SRT 역사 및 운행 구간에 5G망을 구축한다. 5G 스마트 스테이션 구축을 위해 △기존 LTE를 기업전용 5G로 △5G기반 AR 스마트안경 도입 △SRT 내 지능형 무선 CCTV 구축 △KT IoT 공기질 측정 플랫폼 도입 등을 추가로 논의할 예정이다. 

양사는 ICT 기반 혁신서비스 확대를 위해 이번 MOU를 계기로 전략적 파트너십을 이어나가, 다양한 분야에서 ICT 혁신서비스를 발굴하고 시범서비스를 선보일 방침이다. 

이창근 KT 공공고객본부장은 "KT는 보유한 ICT 역량을 총 동원해 SR의 5G 스마트 스테이션을 구축하는데 협력할 것"이라며 "궁극적으로 SRT가 이동의 가치를 높힌 철도 플랫폼으로 대국민 서비스를 달성하는데 함께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서울 수서역 SRT 정비소에서 SR 정비 직원들이 KT 5G AR 스마트안경을 이용해 열차를 정비하는 모습. <KT 제공>

백소민 기자  bsm@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T#SR#스마트스테이션#5G#AI#AR#ICT철도

백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