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포커스 경제정책
최종구 위원장 "조양호 회장 연임 부결, 스튜어드십코드의 긍정적 사례"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2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뉴스1>

[한국정책신문=김하영 기자]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대한항공 사내이사 연임안이 부결된 것과 관련해 “스튜어드십 코드(기관투자자 의결권 행사 지침)를 도입한 후 이행하는 좋은 사례를 보여줬다고 생각한다”고 27일 밝혔다.

최 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대한항공 주주총회 결과에 대한 생각을 묻는 말에 이같이 답했다. 

이날 오전 열린 대한항공 주총에서 상정된 조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안은 찬성 64.1%, 반대 35.9%로 부결됐다. 조 회장의 연임안 부결은 전날인 지난 26일 국민연금공단의 반대 의결권 행사 결정이 큰 영향을 미쳤다.

국민연금은 대한항공 주식 11.56%를 보유한 2대 주주다. 국민연금의 반대의견에 해외기관, 소액주주 등이 동조하면서 조 회장은 자리에서 물러나게 됐다.

김하영 기자  sohj0915@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항공#대한항공 조양호#국민연금 대한항공#국민연금 조양호

김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