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전자
넥슨, '린: 더 라이트브링어' 한국·글로벌 서비스 시작전세계 동시 론칭, 한국어, 영어 포함 7개 언어 지원
<넥슨 제공>

[한국정책신문=백소민 기자] 넥슨(대표 이정헌)은 모바일 신작 '린: 더 라이트브링어'(이하 린)의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5일 밝혔다.

린은 고품격 일러스트로 제공되는 다양하고 개성 넘치는 영웅을 수집 및 성장시키는 수집형 RPG다. 이날 글로벌(일본, 중국 제외) 전역에 동시 서비스를 시작, 한국어 포함 영어·중국어(번체)·베트남어·독일어 등 7개 언어를 지원한다. 

‘빛’과 ‘어둠’의 대립 전쟁 이후 200년 만에 새로운 여정을 시작하는 영웅들의 스토리를 바탕으로, 박진감 넘치는 실시간 PvP(이용자간 대결)와 레이드 시스템, 이용자간 거래가 가능한 거래소 등 다채로운 즐길 거리를 갖추고 있다.

특히 정준호 대표의 독보적인 ‘아트페인팅 텍스처 기법’이 더해진 120여종의 캐릭터와 2D 일러스트를 3D모델링으로 완벽하게 구현해낸 화려한 그래픽, 각 스토리마다 제공되는 시네마틱 컷신과 궁극기 스킬 연출로 보는 재미도 선사한다.

백소민 기자  bsm@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넥슨#린더라이트브링어#린더라이트브링어글로벌서비스

백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