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전자
KT, 30일까지 광화문광장서 400평 규모 '5G 체험관' 오픈총 7가지 테마공간…운영시간은 매일 오후 12시부터 오후 8시까지

[한국정책신문=백소민 기자] KT(대표 황창규)는 오는 3월30일까지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 400평 규모로 5G 서비스를 체험해 볼 수 있는 'KT 5G 체험존'을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KT 5G 체험관'은 5G 기술이 접목된 다양한 서비스를 방문객이 직접 체험하고 즐길 수 있도록 △5G 미션룸 △5G 스마트팩토리 △5G 가상현실(VR) 스포츠 △5G 단말체험 △5G 텔레프레젠스 △로봇카페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부스 등 총 7가지 테마공간으로 마련됐다. 운영시간은 매일 오후 12시부터 오후 8시까지다.

5G 미션룸에서는 5G와 방탈출을 결합해 즐겁게 KT 5G서비스를 이해할 수 있다. 방문객들은 미션룸에서 KT 5G 주요 서비스 기능을 체험하고 미션을 완료한 뒤, 제공되는 단서를 가지고 미션룸을 탈출할 수 있다. 미션룸 탈출에 성공한 고객들은 룰렛다트 추첨을 통해 텀블러, 휴대용 미니가습기 등 다양한 상품을 받을 수 있다.

5G 스마트팩토리에서는 지난달 스페인 바로셀로나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에서 선보였던 360도 고화질 영상분석 기술을 경험할 수 있다. 또 붓글씨를 시연하는 로봇, 고객 초상화를 그려주는 초능력 화가 로봇 등도 만나볼 수 있다.

5G 가상현실(VR) 스포츠 체험공간에서는 기가라이브 TV를 착용하고 야구, 스페셜포스, 리듬액션게임 등 실감형 가상현실(VR) 게임을 즐길 수 있다. 

5G 단말체험존에서는 삼성전자 갤럭시 S10 5G와 LG전자 V50 씽큐가 전시되어 5G단말 출시 전에 미리 단말을 체험할 수 있다. 특히, 이곳에서는 5G단말로 KT e스포츠 라이브와 5G스트리밍 게임 등을 체험해 볼 수 있다.   5G 텔레프레젠스 체험공간은 관람객이 무대 위에 선 홀로그램 영상으로 볼 수 있는 공간이다. 이곳에서는 행사 기간 동안 로봇까페가 열려 행사 참가자들에게 로봇이 다양한 음료를 따라줄 전망이다. 

이밖에도 체험관에서는 SF9, 백퍼센트 등 인기가수들이 홀로그램이 적용된 무대 위에서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백소민 기자  bsm@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T#광화문광장#5G체험존#황창규

백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