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이청아 외에 또 다른 연예인 거론.."불법 행위 법적 조치 취할 것"
(사진=이청아 SNS)

[한국정책신문=김시연 기자] 탤런트 이청아(35)가 악성 루머에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13일 이청아는 소셜 미디어 등을 통해 퍼진 지라시에서 가수 정준영(30)이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서 언급한 여자 연예인으로 거론됐다. 이후 많은 관심을 받자, 이청아는 SNS에 "고마워. 하지만 걱정 말아요"라고 적었다.

이청아 외에 또 다른 피의자와 피해자로 다른 연예인들이 거론되면서 소속사들은 잇따라 해명 자료를 내고 강력 대응 방침을 전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12일 오후 소속 가수 엑소에 대한 루머에 대해 반박하고 나섰다. 승리와 정준영이 불법으로 촬영한 성관계 영상을 공유한 단체 카카오톡 대화방에 엑소 멤버가 있었다는 소문이 돌자 이에 대한 해명을 내놓은 것이다.

SM 측은 “허위 사실이 무분별하게 확대되면서 아티스트와 당사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상황으로 번지고 있다”며 “불법 행위(작성, 게시, 유포)가 확인된 자들에 대해 선처 없이 민형사상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을 알린다”고 경고했다.

한편 이청아 측은 "가만히 있으면 많은 분들이 오해하지 않느냐"며 "내부에서 논의 후 법적대응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시연 기자  kimsy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1111 2019-03-13 10:54:53

    동영상을 경찰과 검찰이 함꼐 정확히 분석하여 정확히 알려주면 되는 일이다.
    맞는것인지? 아닌것인지?? 를 사실대로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