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박예진-박희순, 스몰 웨딩을 올린 이유 "우리가 무슨..."
(사진=SBS)

[한국정책신문=김시연 기자] 박예진이 화제다.

10일 밤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배우 박희순이 스페셜 MC로 출연해 아내 박예진을 언급했다.

이날 박희순은 아내 박예진에 대해 "유머 코드가 맞다"라며 여전히 박예진과 달달한 일상을 보내고 있다고 전했다.

그간 박희순은 인터뷰를 통해서도 아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왔다.

앞서 그는 "난 원래 내성적이었기 때문에 사랑 고백하고 그런 걸 잘 못한다"며 "고백은 딱 한번 박예진에게 했다"며 아내에 대한 일편단심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결혼식 없이 혼인신고를 먼저 한 이유에 대해 "결혼을 하자고 했는데, 마침 결혼을 하려던 해에 둘 다 바빴다. 그러면 혼인신고부터 하고 결혼식은 나중에 하자고 뜻을 모았다"고 밝혔다.

그는 "박예진과 결혼식에 의미가 크게 있는 것도 아니고, 감추려던 것도 아니다. 다만 드러내놓고 크게 결혼식을 하고 싶은 생각도 없었다"며 "결혼식을 조그맣게 하려던 건데 타이밍을 놓친 것 뿐이지, 내가 무슨 원빈 이나영 커플도 아니지 않나"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희순과 박예진은 오랜 열애 끝 2015년 혼인신고를 진행했고 1년 후 스몰웨딩으로 결혼식을 치러 관심을 모았다.

김시연 기자  kimsy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