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8 월 18:09
2019-11-13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영화 '아가씨' 김태리 "파격적인 노출신..힘들었다"
(사진=영화 포스터)

[한국정책신문=김유진 기자] 영화 ‘아가씨’가 전파를 타면서 김태리와 김민희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6일 0시 20분 케이블 영화채널 OCN에서 영화 ‘아가씨'(감독 박찬욱)가 방영됐다.

영화 ‘아가씨’는 박찬욱 감독 작품으로 조진웅, 하정우, 김민희, 김태리가 주연으로 출연했다.

영화 ‘아가씨’는 귀족 아가씨에게 백작이 끌어들인 새로운 하녀가 찾아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돈과 마음을 뺏기 위해 서로 속고 속이는 매혹적인 이야기의 중심에는 김민희와 김태리가 있다.

출연 당시 김태리는 파격적인 노출신과 더불어 동성애 연기로 세간의 화제를 모았다. 당시 김태리는 상대역 김민희와 완벽한 연기 호흡을 위해 태닝과 운동으로 작품 준비에 최선을 다했다는 후문.

노출신에 대해 김태리는 “찍기 전에는 고민이 없었는데, 막상 찍을 때는 힘들었다”고 고충을 털어놨다고 한다.

김태리와 김민희 강도높은 노출과 감정선을 이어가기 위해 촬영 스태프는 모두 밖에 나간 상태로 무인카메라로 촬영을 이어갔다.

박찬욱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아가씨는 ’노출 최고 수준, 협의 불가능’이라는 전제 하에도 1500명이 넘는 인원이 오디션에 참가했다.

김태리는 영화 ‘아가씨’로 2016년 제25회 부일영화상 신인여자연기상, 2016년 제37회 청룡영화상 신인여우상 거머쥐며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김유진 기자  kimsy22@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