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8 월 18:09
2019-11-13
상단여백
HOME 정책포커스 경제정책
최종구 위원장 "보험약관 어렵고 모호"···소비자 눈높이 맞춰 개편 추진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26일 서울 여의도 보험개발원에서 열린 소비자 눈높이에 맞춘 보험약관 마련을 위한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뉴스1>

[한국정책신문=김하영 기자] 금융위원회(위원장 최종구)는 소비자의 눈높이에 맞춰 보험약관을 전면 개편하기로 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26일 보험개발원에서 열린 ‘소비자 눈높이에 맞춘 보험약관 마련을 위한 간담회’에서 “일반소비자가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약관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날 최 위원장은 “보험회사 사장을 지낸 저도 솔직히 제 보험계약의 약관을 끝까지 읽어보지 못했다”며, “보험약관의 분량이 많을 뿐만 아니라 내용이 너무 어렵고 모호해서 일반소비자가 읽고 무슨 내용인지 알기 어렵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이를 위해 금융위, 금융감독원, 보험협회, 보험개발원, 소비자단체 등이 참여하는 ‘보험약관 제도개선 TF(테스크포스)’를 운영하고, 소비자가 어려워하는 약관 내용은 쉬운 용어로 대체하기로 했다. 

금융위는 보험협회 내 ‘보험상품 협의기구’에 일반소비자를 직접 참여시켜 약관 작성, 검증, 평가의 전 과정을 소비자 관점 위주로 바꿔 나갈 계획이다. 또 소비자가 직접 이해하기 어려운 보험약관 사례를 보험협회 홈페이지 게시판에 등록하는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다.

최 위원장은 “이번 한번으로 끝내는 것이 아니라 소비자 눈높이에 맞는 약관이 마련될 때까지보험약관 개정 진행 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겠다”고 강조했다. 

김하영 기자  sohj0915@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험약관#보험약관 개편#금융위원회#금융위#최종구 위원장

김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