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CJ, '프로덕트 101 챌린지' 최종 11개사 발표그룹 인프라와 중소기업 아이디어가 만나 시너지 '기대'
(왼쪽부터) 김광현 창업진흥원 원장, 한정수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센터장, 이승현 시앤컴퍼니 대표, 이승화 CJ주식회사 상무가 '프로덕트 101 챌린지 2019'의 성공을 기원하는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CJ그룹 제공>

[한국정책신문=이해선 기자] CJ그룹(회장 이재현)은 지난 19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프로덕트 101 챌린지 어워드&넥스트’ 행사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우수기업으로 최종 선정된 11개사에 대한 시상식을 갖고, 이와 함께 2019년 사업 계획을 발표했다.

프로덕트 101 챌린지는 CJ그룹이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진흥원,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진행하는 창업·중소기업 발굴·육성 프로젝트다. 

성장 잠재력을 갖춘 101개의 중소기업을 선정해 사업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을 진행한 뒤, 지난해 6월 연합 품평회를 거쳐 총 54개의 기업을 대상으로 국내외 판로지원 및 해외진출 기회를 부여했다. 이 중 매출 등 사업성과, 고객 반응, 투자유치 실적 및 향후 성장가능성 등을 평가해 최종 11개의 기업을 선발했다.

CJ그룹은 올해 프로덕트 101 챌린지를 더욱 발전시켜, 창업 기업 지원 프로그램을 다양화하고 각 기업별 수요에 따른 맞춤형 지원을 통해 성공적인 시장 진출과 수익성 향상에 기여한다는 계획도 함께 발표했다. 2019 프로덕트 101 챌린지는 오는 4월경 참가기업 모집에 들어갈 예정이다.

프로덕트 101 챌린지를 기획한 이재훈 CJ주식회사 상생혁신팀장은 “CJ그룹이 보유한 온오프라인 유통망 및 미디어커머스 역량이 작은기업의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만나 시너지를 만들어내는 오픈 이노베이션 모델을 구축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지속적이고 실질적인 지원을 통해 창업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고,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대표적인 상생 사례로 자리 잡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해선 기자  lhs@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J#프로덕트 101#중소기업#오픈 이노베이션

이해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