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전자
SKT-행안부 "빅데이터 활용해 미세먼지 잡겠다"T맵과 유동인구 등 통신 데이터와 행안부 공공 데이터 협력해 사회적 가치 높이는 분석과제 공동 수행

[한국정책신문=백소민 기자]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와  지역 사회의 균형 발전을 도모하고 데이터 기반의 경제를 활성화하는 내용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민간-공공 데이터 협력은 국민 개개인의 필요를 충족시키기 위한 깊이 있는 분석을 위해서는 공공데이터만으로 한계가 있고, 국민의 삶과 밀접히 연관된 양질의 민간 데이터가 필요하다는 인식에 따른 것이다.

양측은 18일 업무협약 체결식을 가질 예정이며, 이 자리에는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과 김명희 국가정보자원관리원장, 박정호 사장 등이 참석한다.

SK텔레콤과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은 T맵과 유동인구, 미세먼지 등 통신 데이터와 정부가 보유하고 있는 공공 데이터를 활용해 사회적 가치를 구현하고 소셜 임팩트를 불러오는 분석과제를 공동으로 발굴해 수행한다는 계획이다.

양측은 지자체에 SK텔레콤 데이터를 제공해 지역 특성에 맞는 빅데이터 분석에 활용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도 창출하는 한편, 행정안전부의 공공데이터도 민간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상호 협력 협약을 맺기로 했다.

백소민 기자  bsm@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KT#행안부#정부#빅데이터#미세먼지#T맵

백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