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손석희 폭행 논란에 홍준표 "음모와 배신 난무..참 황당했다"
(사진=홍준표 SNS)

[한국정책신문=김유진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지인 폭행 논란에 휘말린 손석희 JTBC 대표이사를 응원하는 글을 게재해 눈길을 끌고 있다.

25일 홍 전 대표는 폭행 논란에 휘말린 손석희에 대해 "음모와 배신이 난무하고 가짜 뉴스가 진짜 뉴스로 둔갑하는 세상이다. 곤경에 처한 것이 안타깝다"라고 글을 썼다.

그는 “지금 세상이 그렇다”며 “음모와 배신이 난무하고 가짜뉴스가 진짜뉴스로 둔갑하는 그런 세상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치판에 24년을 있으면서 그 숱한 가짜뉴스에 당해 본 나도 그 소식에는 참 황당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프리랜서 기자 김 씨는 지난 1월 10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의 한 일본식 주점에서 손 대표이사와 식사를 하다 폭행당했다며 13일 경찰에 정식으로 신고했다.

홍 전 대표는 이러한 사연을 접하고 글을 쓴 것으로 보인다.

홍 전 대표는 “부디 슬기롭게 대처하시어 국민적 오해를 풀고, 맑고 깨끗한 손석희의 본 모습을 되찾기를 기원한다”며 “차분하게 대처하시라”고 글을 맺었다.

한편 손 대표이사 측은 폭행은 사실이 아니며 일부 보도는 명백한 허위라고 반박했다.

김유진 기자  kimsy22@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