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전자
SK브로드밴드, 최대 10기가 인터넷 서비스 제공'기가 프리미엄X10' 출시…10G·5G·2.5G 등 총 3개 상품 구성
<SK브로드밴드 제공>

[한국정책신문=백소민 기자] SK브로드밴드(대표 이형희)는 최대 10Gbps 속도를 제공하는 '기가(Giga)프리미엄X10'을 서울과 6대 광역시 등 전국 주요 도시에서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SK브로드밴드가 출시한 'Giga프리미엄X10'은 5GB 용량의 초고화질(UHD)영화의 경우 4초 만에 다운로드가 가능하다. 이는 기존 광랜(100Mbps)이 6분 40초, 기가 인터넷(1Gbps)이 40초가 소요되던 것에 비해 최대 100배 빠른 속도다. 

SK브로드밴드는 10기가 인터넷(Giga프리미엄X10) 외에도 5기가 인터넷(Giga프리미엄X5), 2.5기가 인터넷(Giga프리미엄X2.5) 등 총 3가지 상품을 내놨다.

이용 요금은 3년 약정 기준 각각 10기가 월 8만2500원, 5기가 월 5만5000원, 2.5기가 월 4만4000원이다. 인터넷TV(IPTV)와 함께 이용하거나 SK텔레콤 이동전화와 결합 시 최대 33.8%까지 할인된다.

또한 동시접속단말대수가 Giga프리미엄X10은 최대 5대, Giga프리미엄X5가 최대 3대, Giga프리미엄X2.5가 최대 2대다. 내년 5월까지 가입자에게 동시접속 단말 대수를 2배로 확대하는 혜택을 제공한다.

SK브로드밴드는 올해 안으로 인터파크와 제휴해, 연내프리미엄 소비자에게 제휴특판몰을 통해 10기가 삼성 노트북과 10기가 랜카드 등 렌탈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국내 기업과 국산 랜카드를 개발해 내년부터 제공할 예정이다.  

김혁 SK브로드밴드 세그먼트트라이브장은 "10기가 인터넷 생태계의 빠른 조성에 앞장서는 것은 물론, 고객이 실질적으로 필요로 하는 제휴 서비스 및 번들상품 등을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백소민 기자  bsm@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KB#기가프리미엄X10#SK브로드밴드

백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