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산이 '돼지 인형' 디스 전 가나? 대표도 만류한 싸움
(사진 출처=유투브 영상 캡처)

[한국정책신문=김시연 기자]

래퍼 산이의 '웅앵웅'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그 내용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산이는 지난 2일 소속사 식구들과 공연을 하면서 관객이 던진 돼지 인형을 보고 크게 화를 냈다.

이날 산이는 여성을 터부시 하고 있다는 논란에 대해 자신의 생각이 틀리지 않았다는 사실을 분명히 했다. 이 과정에서 비하와 하대가 연상되는 격한 표현의 발언을 가감 없이 내뱉었다.

이에 일부 공연을 보기 위해 모인 사람들은 산이를 비방하는 내용의 글을 보이며 도발했다. 또 다른 관객은 돼지 인형을 던지며 산이를 분노케 했다.

결국 산이는 공연 말미에 진행된 단체 인사 순서에 등장하지 않았다. 이후 산이의 소속사 대표인 라이머가 나서 고개를 숙이는 해프닝이 있었다.

한편 산이는 이날 공연 후 사회관계망서비스 등을 통해 새로운 노래의 탄생을 알렸다. 더욱이 이 같은 대립이 있었던 후라 산이가 '페미니스트'보다 더 격한 어조의 감정, 표현을 담은 가사들로 꾸려 새 곡을 선보일 것이란 예상이 지배적이다. 날선 어조로 일관해왔던 그가 돼지 인형 디스 후 또 어떤 내용으로 맞설지, 혹은 전혀 다른 분위기의 곡을 내놓을 지에 대중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김시연 기자  kimsy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기자수준 2018-12-03 16:29:13

    산이는 여성을 터부시하지도 비하나 하대도 하지 않았습니다. 공연장에서 정확하게 밝혔듯이 정상적인 여성들을 지지하고 메갈과 워마드를 반대했죠. 기사 내용이 너무 일방적이고 편파적인데 기자의 수준이 어떤지 잘 알수 있는 기사였네요. 김시연 기자님.   삭제

    • 쿵쾅! 2018-12-03 16:28:35
    • ㅇㄹ 2018-12-03 16:02:57

      기자가 페미인가? 탈페미는 지능순~   삭제

      • hoohi 2018-12-03 16:00:54

        기자 기사내용 편파적으로 쓴거 뭐에요? 이러니까 메갈 여시가 비정상적으로 난리치는데 지들이 정상인지 알지 에휴...

        산이가 먼저요? 콘서트와서 피켓으로 성희롱하고 난리 피운게 먼저인데 뭔 산이가 혼자 난리친것 처럼 써놨네   삭제

        • 기자분메갈하시나여 2018-12-03 15:58:39

          크게화낸적도 없고 자기생각말하는걸 메갈분들은 자기와 생각이 다르다는 이유로 매우 편파적으로 기사작성하시네요 산이에 관한 모든 편파적 기사는 여성분인게 아이러니..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