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ㆍ금융 제2금융
NH농협손보, 양파·포도 등 농작물재해보험 판매
<NH농협손해보험 제공>

[한국정책신문=김하영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와 NH농협손해보험(대표이사 오병관)은 오는 30일까지 양파, 포도, 오디, 매실, 복분자, 자두, 복숭아, 오미자, 무화과 등 과수 8개 품목의 농작물재해보험을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  

농작물재해보험은 자연재해, 조수해(새나 짐승으로부터의 피해), 화재로 인한 농작물의 피해를 보상해주는 보험이다. 

특히 올해부터 전년도 무사고 농가에 대해 보험료 5%를 할인해준다. 또 양파 농작물재해보험은 품질보장제도를 신설해 자연재해로 인해 양파의 크기가 평균보다 작거나 모양이 고르지 않는 등 상품성이 떨어지는 것도 담보한다. 

보험료의 50%를 정부가, 약 30%는 지방자치단체가 지원해주며, 농가는 20% 정도만 부담하면 된다. 해당 지역농협에서 상담 및 가입이 가능하며, NH농협손해보험을 통해서도 상담 받을 수 있다. 

김하영 기자  sohj0915@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