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그루밍 성폭력 뭐기에…전도사 시절부터 목사 될 때까지 중․고등부 성관계까지 맺어
그루밍 성폭력 의혹을 받고 있는 인천 모 교회 A 목사 (사진= KBS캡처)

[한국정책신문=김시연 기자] 인천 모 교회 목사의 아들 A씨가 전도사 시절부터 목사가 된 후에도 10여 년 동안 청소년들을 상대로 그루밍 성폭력을 저질렀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피해자들은 6일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이 주장하며 “중고등학생 시절부터 A 목사에게 그루밍 성폭력을 당해온 신도가 20여 명”이라고 말했다. 

그루밍 성폭력은 가해자가 자신에게 의지하게 만든 상태에서 저지르는 성폭력으로 종교집단에서 흔히 발생한다. 

A 목사는 피해자들의 사과 요구를 묵살한 채 현재 해외로 도피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시연 기자  kimsy21@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