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CJ그룹, 국내 첫 PGA투어서 제주 꿈나무 원포인트 레슨더CJ컵 계기로 골프 꿈나무들을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전개
작년 CJ도너스캠프와 함께하는 브릿지키즈 행사에서 이경훈 선수가 참가학생들을 레슨하고 있다. <CJ그룹 제공>

[한국정책신문=나원재 기자] CJ그룹(대표 이재현)이 대한민국 첫 PGA투어 정규 대회인 ‘THE CJ CUP @ NINE BRIDGES (이하 더CJ컵)’에서 제주 지역 꿈나무들을 위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그룹은 오는 16일 제주대학교 부설 미래 골프 꿈나무 아카데미 소속 초등학생 10명을 대상으로 ‘브릿지 키즈’를 개최한다.

아카데미에서 미래의 프로선수를 꿈꾸는 골프 꿈나무들은 이번 이벤트를 통해 연습 라운드 참관하고, 프로 선수의 원포인트 레슨을 받는 등 잊지 못할 경험과 추억을 쌓을 예정이다.

학생 레슨은 제주 한라초를 졸업한 국가대표 출신 임성재 선수(CJ대한통운)가 직접 맡았다.

한편 그룹은 ‘Bridge to Realization’이란 대회 슬로건처럼 국내 유망주들에게 세계무대로 진출하는 발판을 마련해주고, 골프 꿈나무들에게는 꿈과 희망을 심어주는 등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지난해에는 CJ도너스캠프가 후원하는 공부방 어린이 6명을 초청해 그레엄 맥도웰, 이경훈 선수의 원포인트 레슨과 멘토링 시간을 가진 바 있다.

CJ그룹 관계자는 “더CJ컵이 오는 2026년까지 10년간 개최되는 만큼 장기적인 관점에서 국내 남자 골프의 부흥을 이끌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 전개하고 있다”며 “골프 꿈나무들을 대상으로도 제2의 김시우, 임성재 선수가 탄생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THE CJ CUP은 오는 18일부터 나흘 간 제주에 위치한 클럽나인브릿지에서 개최된다.

나원재 기자  nwj@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레슨#골프꿈나무지원#골프지원사업#CJ사회공헌#PGA투어

나원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