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GS리테일 '에코절취선' 등 환경사랑 동참재활용 용이한 PB상품 선봬…투명한 페트, 친환경 종이용기 등 사용
에코 절취선을 적용한 GS리테일 PB음료 <GS리테일 제공>

[한국정책신문=김소희 기자] GS리테일(대표 허연수)이 PB상품을 통해 환경 사랑에 동참한다.
GS리테일은 최근 롯데칠성음료와 손잡고 에코 절취선이 적용된 용기에 담긴 ‘유어스 청사과워터’, ‘유어스 복숭아워터’를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상품은 에코 절취선을 통해 상품의 라벨을 쉽게 제거할 수 있고 투명해 용기의 재활용이 용이하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에코 절취선이란 용기를 감싸고 있는 라벨을 접착제를 사용하지 않고 점선 모양의 절취선을 만들어 라벨 제거를 쉽게할 수 있도록 한 친환경 기술이다.

아울러 GS리테일은 플라스틱 용기 대신 친환경 종이 용기를 사용한 PB상품도 지속 출시하고 있다.

GS리테일은 지난 달 유제품 전문기업 푸르밀과 손잡고 신개념 숙취해소 PB음료 ‘유어스 속풀어유’를 선보였다. 이 상품은 일반 캔의 형태인 원기둥 모양이지만 캔이 아닌 친환경 종이로 만들어진 ‘카토캔’을 사용한 상품이다.

GS리테일은 카토캔이 비교적 재활용이 용이한 종이류인 덕분에 환경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밖에도 GS25는 ‘유어스 ICE프렌치카페모카’, ‘유어스 ICE프렌치카페오레’도 카토캔에 담긴 상품으로 제작하고, 최근 종이 쇼핑백을 도입하는 등 환경 사랑에 동참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GS리테일은 PB상품 개발 단계부터 친환경적인 상품을 개발하기 위해 지속 노력할 예정이며, 환경 사랑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지속 고민하고 실행한다는 계획이다.

이동훈 음용식품팀 MD는 “이번에 선보인 유어스 복숭아워터, 청사과워터는 PB상품 개발단계부터 환경 사랑을 염두에 두고 만든 상품”이라며 “앞으로도 환경과 이웃을 생각하는 상품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소희 기자  kimsohee333@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GS리테일#에코절취선#친환경종이용기#환경

김소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