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자치단체
이완구 전 총리 “유정복, 깨끗하고 진정한 인천 일꾼”충청도민 향우회 회원들 500여 명 열띤 지지 성원
ⓒ유정복 인천시장 후보 캠프

[한국정책신문=인천 이성계 기자] 이완구 전 국무총리가 11일 유정복 인천시장 후보에 대한 지원 유세에 나섰다.

이날 이 전 총리는 유 후보 선거캠프에서 충남도민 향우회 회원들을 만나 유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이 전 총리의 지지 현장에는 홍일표 국회의원과 민경욱 국회의원 및 향후회 회원 500여 명이 참석했다.

이 전 총리는 “제가 인천을 방문한 이유는 우리 충청 향우들이 유 후보를 도와달라는 뜻을 전달하기 위해 왔다”며“당을 떠나 인간적으로 유 후보를 지지하는 만큼 우리 충청인들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깨끗하고 진정한 인천일꾼인 유 후보에게 인천을 맡기면 인천의 미래 발전 가능성은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주장해 충청도민 향우회 회원들로부터 환호를 받았다.

이에 유 후보는 “유월의 사나이 유정복”이라며 포문을 연 뒤 “오늘의 인천은 130만 충청 향우가 뒷받침하고 있다”면서 “우리들의 강력한 힘을 사수해서 인천을 지켜가야만 충청 향우, 인천시민의 자긍심이고 긍지가 된다“고 말했다.

이어“우리 시민으로서 당당하고 자랑스럽게 인천을 지켜서 인천의 미래를 열어가야 하는 것이 6·13지방선거이다. 목표는 분명하고 해야 할 일은 확실해졌다. 3일째 철야유세를 하는데 많은 분들이 ‘꼭 돼야하는데’라고 말씀하시며 진실을 알고 계신다. 인천의 진정한 일꾼을 지지해달라”고 덧붙였다.

이성계 기자  kpi332@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정복#박남춘#이완구

이성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