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ㆍ금융 보험
교보생명, 태아부터 100세까지 보장 어린이보험 출시
<교보생명 제공>

[한국정책신문=박요돈 기자] 교보생명은 태아부터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는 어린이 보험 '교보우리아이생애첫보험'을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상품은 임신·출산부터 자녀가 성인이 된 이후까지 성장 단계별로 발생하는 주요 위험을 보장한다.

우선 30세까지는 각종 질병과 사고를 보장한다. 30세 이후로는 성인보장으로 전환해 갱신을 통해 뇌출혈 및 급성심근경색증 등 9대 질병을 최대 100세까지 보장한다.

다양한 특약 보장도 눈길을 끈다.

치아보장특약은 질병이나 재해에 상관없이 보존치료와 치수치료를 보장하고 충치와 잇몸질환, 재해로 인한 보철 치료와 영구치발치 등 치과치료를 최대 60세까지 보장한다.

스마트폰을 자주 접하는 자녀들에게 자주 발생하는 각종 안과 질환과 수술도 보장한다. 

또 미세먼지로 인한 환경질환과 주의력결핍과다행동장애(ADHD)나 성조숙증과 같은 신규 보장도 확대했다.

부모가 불의의 사고를 당하면 보험료 납입을 면제하고 교육자금 및 양육자금도 지원해 준다.

이 상품에 가입하면 모바일 기반 '교보어린이헬스케어서비스'와 '교보에듀케어서비스READ'가 제공된다.

성인이 되면 헬스케어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이 상품 가입연령은 주계약 및 특약에 따라 0세부터 15세까지이며 보험기간은 자녀보장 30세 만기, 성인보장 100세 만기다.

보험료는 한 구좌 기준 2만원에서 10만원까지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자녀보장이 만료되는 30세 시점에 계약자적립금을 만기환급금으로 지급한다.

노중필 교보생명 상품개발팀장은 "소중한 자녀를 오래도록 지켜주고 싶은 부모의 마음을 적극 반영했다"고 밝혔다.

박요돈 기자  pyd@ 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보생명#교보#보험#어린이보험#

박요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