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최저임금 인상, KFC는 오히려 채용확대? 네티즌 "이런 곳을 이용해야"
사진=KFC 홈페이지 캡처

[한국정책신문=최동석 기자] 최저임금 인상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KFC의 사례가 네티즌의 눈길을 끈다.

KFC는 지난 9일부터 매장운영시간을 연장하고 그에 따른 인력을 확충을 계획했다.

최저임금 인상과 관련해 채용 축소, 운영시간 단축 등 다양한 방안들을 준비하고 있는 다른 업체들과는 대조적이다.

엄익수 KFC코리아 대표는 한 인터뷰에서 “최저임금 인상으로 KFC를 비롯한 유통업이 어려움에 직면해 있는 것은 사실이다”며 “하지만 위기를 기회 삼아 운영시간을 늘려 일자리를 창출하고 파격적인 가격정책으로 좋은 품질의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한다면 오히려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다고 판단, 상생의 길을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최저임금 인상과 관련해 KFC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오늘 저녁은 kfc다", "괜찮은 시도라고 생각합니다", "제대로네 켄터키후뢰이드최킨", "이집 장사 잘하네~ㅋㅋ 오리지날도 많이 파라주세여", "이런 곳을 이용해야 경제가 선순환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최동석 기자  dschoi@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동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