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고양시 '2017 고양 데스티네이션 위크' 개최경쟁력 포럼, 아시아 포럼, 추계학술대회 등 '마이스 목적지'에 대한 정보 공유
고양시와 고양컨벤션뷰로가 '마이스 목적지'에 대한 정보 공유와 논의를 위한 '제1회 고양 데스티네이션 위크'를 7일과 8일 킨텍스에서 개최한다. <사진 = 한국경제신문 이민희 관광부장>

[한국정책신문=김소희 기자] 고양시와 고양컨벤션뷰로는 '제1회 2017 고양 데스티네이션 위크(Goyang Destination Week 2017)' 행사를 7일과 8일 양일간 킨텍스에서 개최한다.

7일 고양시에 따르면 '마이스 목적지(MICE Destination)에 대한 전문 행사'로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아시아 지역 DMO(지역마케팅기관)를 포함한 데스티네이션 전문가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 행사는 아시아 마이스 시장과 데스티네이션 경쟁력 모델·전략을 파악할 수 있는 '국제 데스티네이션 경쟁력포럼', 아시아 지역 데스티네이션 전문가들의 모임인 '아시아 데스티네이션 라운드 테이블', '한국지식경영학회 추계학술대회' 등 총 3개의 개별 이벤트로 구성돼 있다.

특히 7일 개최되는 '국제 데스티네이션 경쟁력포럼'과 '아시아 데스티네이션 라운드 테이블'에서는 마이스 목적지와 관련된 글로벌 트렌드와 당면 과제 등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국제 데스티네이션 경쟁력 포럼'에서는 데스티네이션 마케팅 분야의 세계적 컨설팅 회사 Gaining Edge의 최고경영자(CEO)인 Gary Grimmer가 '아시아 마이스 시장-미래의 승자와 패자'를 주제로 기조강연을 진행한다.

또한 김철원 경희대학교 교수의 '지역발전을 위한 데스티네이션 경쟁력 모델과 전략'을 주제로 한 발표한다.

'아시아 데스티네이션 라운드 테이블'은 DMO와 베뉴 현장전문가들을 위한 장이다.

마이스 분야의 신흥 시장으로 부상하고 있는 인도의 마이스 데스티네이션 마케팅 전문가이자 벤처 마케팅(Venture Marketing)사 CEO인 Nitin Sachdeva가 '새로운 마이스 데스티네이션, 인도시장분석'을 주제로 발표한다.

이어 재팬 어쏘시에이션 포럼(Japan Association Forum)의 설립자인 Shogo Kaneda는 '일본 협회시장 개척'을 주제로 발표한다.

아울러 마이스 목적지로서 지역을 마케팅하고 개발하는 고양시, 대만 가오슝시, 대전시, 강원도, 일본 오사카·치바의 현장 전문가들이 각 지역의 사례를 소개한다.

8일에는 지식경영분야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는 한국지식경영학회의 동계학술대회가 개최된다. 한글과 컴퓨터 김상철 회장의 기조강연과 다양한 학술발표가 준비돼 있다.

김소희 기자  kimsohee333@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이스#고양시#고양컨벤션뷰로#고양데스티네이션위크

김소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