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1.18 토 14:55
상단여백
HOME 산업 의료·제약
일동제약 '아로나민' 연 매출 700억원 가시화월별·분기별 최대 실적 갱신…브랜드 인지도와 선호도 영향

[한국정책신문=김소희 기자] 일동제약의 종합비타민영양제 '아로나민'이 역대 최대 매출을 기록하며, 연 700억원 돌파도 무난해 보인다.

14일 일동제약 집계에 따르면 아로나민은 올해 3분기까지 549억원의 누적 매출을 올렸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10% 이상 성장한 결과다.

특히, 이번 3분기에만 230억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분기 매출 역대 최대치를 경신했다. 월별로는 올해 7월 한 달 동안 87억원을 올리며, 최고기록을 갈아치웠다.

이러한 추세라면 국내 일반의약품 매출 순위 전체 1위를 차지했던 지난해 실적 670억원을 넘어, 사상 첫 700억원 돌파가 유력하다.

일동제약은 "건강관리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높아진 데다, 불경기 여파로 합리적인 가격과 인지도 있는 브랜드를 선호하는 최근의 소비성향이 작용한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효과적인 광고전략과 마케팅 활동 등을 통해 브랜드 속성과 효능효과를 꾸준히 알린 것이 주효했다"며 "올해 초 출범환 온라인의약품몰 '일동샵'이 조기에 정착되면서 아로나민의 유통과 판매가 빠르게 정상화된 것도 이유 중 하나"라고 평가했다.

일동제약은 4분기 마케팅 활동에 집중해 일반의약품 1위 수성은 물론, 연 매출 최고기록 달성에 집중하겠다는 계획이다.

한편, 아로나민은 1963년 발매한 활성비타민 피로해소제로 아로나민골드, 아로나민씨플러스, 아로나민실버프리미엄, 아로나민아이, 아로나민EX 등 시리즈 제품이 있다.

김소희 기자  kimsohee333@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일동제약#아로나민#실적

김소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