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9.24 일 18:50
상단여백
HOME 경제 보험
현대해상, 'Tower 730' 준공식 개최상업·업무중심지 잠실의 새로운 명품 오피스 빌딩
정몽윤 현대해상 회장(왼쪽 여섯번째)이 19일 현대해상이 서울 잠실에 신축한 오피스 건물 'Tower 730' 신축식에 참석해 박찬종 현대해상 대표이사(왼쪽 첫번째), 정수현 현대건설 사장(오른쪽 네번째), 박철홍 한라건설 사장(오른쪽 세번째) 등 행사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해상 제공>

[한국정책신문=강준호 기자] 현대해상은 19일 서울 잠실에 자회사인 현대인베스트먼트자산운용의 부동산 개발 펀드를 통해 완공된 '타워(Tower) 730'의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현대해상의 정몽윤 회장, 박찬종 대표이사, 임직원 및 하이플래너와 김석중 현대인베스트먼트 대표, 정수현 현대건설 사장, 박철홍 한라건설 사장, 김태집 간삼건축 사장, 박대준 쿠팡 이사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Tower 730은 한강 등 주변 경관과 조화를 이루는 세련되고 심플한 외관의 오피스 건물로, 잠실대교 남단 상업·업무 지구에 위치해 있으며 지난 2014년 4월 착공해 약 3년만인 올해 2월 완공됐다.

대지면적 7299.60㎡(2208평), 연면적 8만728.63㎡(2만4420평)에 지하 4층 지상 27츠 규모로 지상 3층 이상은 현대해상 및 계열사, 쿠팡 본사가 입주해 있으며 지하 및 지상 1~2층은 주차장과 레스토랑 등 상업시설로 활용되고 있다.

정몽윤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Tower 730의 착공부터 완공 단계까지 애써주신 관계자 여러분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모든 분들이 애써서 준공한 건물을 쓸모 있게 충실히 관리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해상은 영업조직인 강남지역본부와 현대C&R, 현대HDS, 현대하이카손사 등 주요 계열사의 'Tower 730' 이전을 통해 향후 서울 동남권에서의 영업 경쟁력을 더욱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강준호 기자  jhgreen73@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스타화보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