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0.21 토 12:03
상단여백
HOME 핫이슈
[행복을 주는 사람 105회 예고] 김미경, 친손자 붙들고 "엄마가 할머니 죽게 만든 거야"
MBC '행복을 주는 사람'

[한국정책신문=전화영 기자] MBC '행복을 주는 사람' 105회 예고편이 공개됐다.

21일(금) 방송되는 MBC 일일드라마 '행복을 주는 사람' 105회에서 복애(김미경)는 친손자 하윤(조연호)를 찾아가 충격적인 말을 한다.

이날 석진(이하율)은 복애에게 복애가 치매에 걸렸다는 사실을 말한다. 이를 듣고 충격에 휩싸인 복애는 "말도 안 돼! 내 나이가 몇인데 벌써"라고 말한다.

이후 복애는 친손자 하윤을 찾아가 "엄마가 할머니 죽게 만들었으니까 우리 하윤이가 이 다음에 커서 꼭 기억해줘"라고 이야기한다.

한편 건우(손승원)는 은희(이윤지)의 무심함에 상처를 받고 심각한 고민에 빠지는데...

MBC 일일드라마 '행복을 주는 사람'는 제 자식을 버리기까지 하는 삭막한 세상 속 '엄마'라는 가슴 찡한 울림을 전달해주는 스토리로 매주 월-금 저녁 7시 15분 방송된다.

전화영 기자  hyjeon@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화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