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0.21 토 12:19
상단여백
HOME 정책시선 19대 대통령 선거
추미애, "송민순 쪽지 실체없는 개인 메모 불과"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은 21일 송민순 전 외교통상부 장관의 '쪽지'와 관련, "실체 없는 개인 메모"라고 말했다.

[한국정책신문=김희주 기자]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은 21일 송민순 전 외교통상부 장관의 '쪽지'에 대해 "실체도 없는 개인 메모"라며 종북몰이 정치공세를 당중 중단하라고 말했다. 

송 전 장관은앞서 지난 20일 과거 노무현 참여정부 시절 북한에 UN의 ‘북한인권결의안 표결’과 관련, 북한 측에 의견을 물었다며 당시 지시를 적은 자신의 메모지를 공개했다. 

추 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국민주권선대위 회의에서 "아직도 일각에서 낡은 지역주의와 색깔론을 또 들고 나오고 있다"고 비난했다. 추 위원장은 이어 "국방부 백서에도 없는 주적 개념으로 문재인 후보를 공격하더니, 이제는 실체도 없는 개인 메모까지 등장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추 위원장은 "이번 대선에서는 색깔론이나 종복몰이를 이용한 정치공세도 소용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희주 기자  hjoo@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