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2.21 금 18:50
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삼성전자 이상훈 이사회 의장, 의장직 물러난다.
삼성전자 이상훈 이사회 의장이 사퇴했다.

[한국정책신문=황윤성 기자] ‘노조와해 공작‘ 혐의로 구속된 이상훈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이 의장직에서 물러난다.

삼성전자는 이 의장이 14일 사내이사를 포함한 이사회 의장직의 사임 의사를 이사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 의장은 2013년 삼성전자서비스에 노조가 설립되자 ‘비노조 경영 방침’에 따라 노조와해를 목적으로 한 ‘그린화’ 전략을 수립해 시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후 작년12월 해당 혐의에 대해 1년6개월을 선고받고 구속됐다.

이에 따라 삼성전자 이사회는 조만간 이사회 결의를 통해 후임 이사회 의장을 선임할 예정이다.

황윤성 기자  mint@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윤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