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기아자동차, 4세대 쏘렌토에 강한 자신감신규 플랫폼과 파워트레인을 적용해 중형 SUV 한계 넘었다
기아차가 4일 4세대 쏘렌토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한국정책신문=황윤성 기자] 기아자동차가 3월 출시 예정인 ‘신형 쏘렌토’의 티저 이미지를 4일 공개했다.

4세대 쏘렌토는 2014년 3세대 출시 이후 6년 만에 새롭게 탄생한 신규 모델로 새로운 플랫폼과 파워트레인(엔진에서 구동바퀴 사이의 모든 기관)을 적용해 기존 중형 SUV의 한계를 넘었다. 특히 신규 플랫폼을 기반으로 배열 설계를 최적화해 동급은 물론 대형 SUV 대비 경쟁력 있는 공간성을 확보했다. 충돌, 주행 안정성과 승차감, 핸들링 부분의 개선도 적용됐다.

기아차는 해당 차량에 친환경 파워트레인 ‘가솔린 터보 하이브리드 엔진’이 국산 중형 SUV 최초로 적용돼 친환경 SUV의 대중화를 선도할 것으로 기대한다. 또 동급 최고 수준의 첨단 운전자보조 시스템(ADAS), IT(정보통신기술) 편의사양과 같은 신기술을 적용해 국내에서 비중이 높은 중형 SUV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4세대 쏘렌토는 SUV 시장에서 가장 강력한 모델이 될 것이다”며 “중형과 대형 SUV를 고민하는 소비자는 물론 세단과 SUV를 염두에 둔 고객에도 매력적인 차량이다”고 말했다.

황윤성 기자  mint@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아자동차#쏘렌토#4세대

황윤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