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2.25 화 17:48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부고·동정
삼성생명 임원인사 실시…신임 부사장에 박종문전무 3명, 상무 7명 등 11명 승진
삼성생명은 22일 2020년 정기 임원인사를 실시했다. (왼쪽부터) 박종문 부사장, 김원회 전무, 이경복 전무, 이성열 전무<사진=삼성생명>

[한국정책신문=이지우 기자] 삼성생명은 22일 실시된 '2020년 정기 임원인사'를 통해 부사장 1명, 전무 3명, 상무 7명 등 총 11명을 승진시켰다고 밝혔다.

박종문 신임 부사장은 1965년생으로 연세대학교를 졸업하고 1990년 삼성생명에 입사해 30년 간 삼성생명에 몸담아 왔다. 경영지원실 상무, CPC전략실장 전무, 금융경쟁력제고 태스크포스(T/F)팀장 전무 등을 거쳤다.

전무에는 김원회·이경복·이성열 전 상무 3명이 승진했다.

김원회 신임 전무는 1967년생으로 충북대를 졸업하고 1991년 삼성생명에 입사해 호남사업부장 상무, 개인지원팀장 상무, FC1사업부장 상무 등을 거쳤다.

이경복 신임 전무는 1965년생으로 연세대를 졸업하고 1990년 삼성생명에 입사해 경리팀장 상무, 재경팀장 상무 등을 역임했다.

이성열 신임 전무는 1964년생으로 서울대를 졸업하고 1986년 삼성생명에 입사해 경영지원실 상무, ERP추진팀장 상무, 디지털혁신실장 상무 등을 거쳤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전무 이상 고위 임원은 영업, 재무, 디지털 등 여러 부문에서 발탁해 미래 최고경영자 후보군의 다양성을 확대했다"면서 "신임 임원은 성과주의 인사 기조하에 직무 전문성, 조직관리 역량, 성장 잠재력을 종합 고려해 우수 인재를 발탁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삼성생명은 이번 정기 임원인사에 이어 조만간 조직 개편과 보직 인사를 확정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이지우 기자  jw@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