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0 화 17:41
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카카오- 대한항공, 사업협력 MOU 체결항공/여행 기술, 서비스 협력

[한국정책신문=최인철 기자]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와 대한항공(대표이사 우기홍)이 고객 경험 혁신을 위해 손을 잡았다.

양사는 5일 업무 협약(MOU)을 체결하고, ▲플랫폼 ▲멤버십 및 핀테크 ▲커머스 ▲콘텐츠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등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항공권을 찾는 과정에서부터 결제, 탑승에 이르는 전 과정이 모바일 환경에서 더욱 편리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양사 기술을 적극 활용한다. 카카오 공동체가 보유한 콘텐츠를 대한항공 기내에서도 즐길 수 있도록 인플라이트 엔터테인먼트 사업 협력을 추진하고 커머스 플랫폼과 상품 판매 확대를 위한 상호 협력 등 구체적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다.

카카오의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항공 산업의 효율성과 생산성을 높이고 시장 변화에 발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협력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카카오 여민수 대표이사는 “이용자들에게 더 편리하고 혁신적인 항공/여행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항공 서비스 분야의 새로운 가치 창출을 위해 대한항공과 긴밀하게 논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우기홍 대한항공 대표이사는 “카카오의 기술력을 대한항공의 고객 서비스, 항공권 판매, 핀테크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해 고객 가치를 높일 예정”이라며 “항공사와 ICT 기업의 사업 협력을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도 창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대한항공 하은용 부사장, 대한항공 우기홍 대표이사, 카카오 여민수 공동대표, 카카오 배재현 부사장(왼쪽부터)이 사업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있다.

 

최인철 기자  Ian@kp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정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